월요일, 5월 20, 2024
Home재테크마이너스 통장 한도 증액 은행

마이너스 통장 한도 증액 은행

마이너스 통장 한도 증액 얼마나 될까요?

마이너스 통장 한도가 증액됩니다.

지난해 9월부터 5000만원 제한에 묶여 있던 4대 은행의 마이너스통장 한도와 직장인 신용대출 한도가 일제히 올라갑니다.

지난해 금융당국의 대출규제 압박으로 시중 주요은행에서는 대대적으로 마이너스 대출을 축소했습니다.  그런데 대출 규제에 나섰던 은행들이 전세대출에 이어 마이너스통장 등 신용대출의 빗장을 풀고 있습니다.

오늘은 4대은행의 마이너스 통장 한도와 증액되는 액수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함께 읽으면 도움이 되는 글

마이너스 통장이란?

돈주는남자

마이너스 통장은 간단히 설명하면 예금통장에 마이너스 기능을 추가한 통장입니다.
예를 들어 마이너스 통장 한도가 1000만 원이고, 현재 마이너스 통장에 잔고가 100만 원이 있다고 가정하였을 때 총 1100만 원을 사용할 수 있는 통장입니다.

이자는 소유하고만 있어도 빠져나가는 것이 아닌, 빌린 금액에 대해서만 이자를 지급하는 상품입니다.

은행별 마이너스 통장 한도 증액

[우리은행]

4월 4일부터 신용대출상품 통장대출 한도를 5000만원에서 상품 종류에 따라 8000만원에서 3억원까지 늘립니다. 지난해 1월 모든 마이너스통장 한도를 5000만원으로 낮춘 이후 1년 2개월 만입니다.

또한 우리은행은 다음 달 4일부터 대표 신용대출 상품인 ‘우리 WON하는 직장인대출’의 한도를 현행 1억 원에서 2억 원으로 늘린다고 합니다.

[KB국민은행]

KB국민은행은 마이너스통장 한도를 일반 직장인 대상 상품은 1억원으로, 전문직군 대상 상품은 최대 1억5000만원까지 상향 합니다.

KB국민은행은 지난 7일부터 한도거래방식 신용대출(마이너스통장) 상품의 한도를 전문직군 대상 상품(KB닥터론·KB로이어론·에이스전문직 무보증대출 등)은 최대 1억5천만원, 일반 직장인 대상 상품(KB직장인든든신용대출·KB급여이체신용대출·본부승인 집단신용대출 등)은 1억원으로 늘렸습니다.

[하나은행]

하나은행도 올해 1월 말 ‘하나원큐신용대출’ 통장 대출 한도를 5000만원에서 최대 1억5000만원으로 높입니다. 8개 주요 신용대출 상품의 마이너스통장 한도를 작년 8월 이전 수준으로 되돌렸습니다.

[신한은행]

신한은행도 이르면 3월 말이나 4월 초 쯤 마이너스통장과 일반 신용대출 한도 복원을 계회합니다.

현재 신한은행의 마이너스통장 한도도 5천만원에 묶여 있고, 신용 등과 상관없이 일반 직장인 신용대출도 1억5천만원 이상 받을 수 없습니다.

[NH농협은행]

농협은 1, 2월 두 차례 상향 조정을 거쳐 신용대출 한도를 최대 2억5000만 원으로 늘렸습니다. 다른 은행들도 신용대출 한도 복원을 검토하고 있다고 합니다.

참고로 은행들의 일반 신용대출 한도도 확대되고 있습니다.

비대면 신청 제한 방침변경

대출 갈아타기 목적의 주택담보대출이나 고액 신용대출, 1주택자 전세대출 등 비대면 신청 제한 방침도 사라집니다.

국민은행은 28일부터 다른 은행의 주택담보대출을 국민은행의 대출상품으로 갈아타는 대환 조건부 대출의 비대면 신청을 허용한다고 합니다.

우리은행도 다음달 4일부터 앱 등 비대면을 통한 신규 신용대출에 적용했던 ‘당·타행 신용대출 합산 1억원’ 한도를 해제한다고 합니다.

전세대출 한도 임차보증금 80%

최근 5대 시중은행들은 전세계약을 갱신할 때 전셋값이 오른 만큼만 내줬던 전세대출 한도를 모두 ‘임차보증금의 80%’로 높이고 대출 신청 기간도 연장했습니다.

은행들의 이러한 대출 문턱 낮추기는 당분간 이어질 것으로 전망되고 있습니다. LTV와 DSR 규제가 완화되면 대출 수요는 다시 늘어날 것으로 보고 있다고 합니다.

각종 대출 규제 완화

지난해 금융 당국의 가계부채 관리 강화를 계기로 시행된 시중은행의 각종 대출 규제들이 본격적으로 풀리기 시작했습니다.

마이너스통장 한도를 5000만원으로, 신용대출 한도는 연소득 이내로 제한하는 등 대부분의 규제는 가계부채 관리 강화 방안 시행 이전으로 돌아갔습니다.

다만 가계대출이 감소세를 기록하고 있다고는 하지만 새 정부의 대출 규제 완화 기조와 은행의 대출 문턱 낮추기가 맞물리면 가계부채가 다시 급증할 수 있다는 지적도 나오고 있다고 합니다.

도움이 되는 정보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adsbygoogle = window.adsbygoogle || []).push({});
- Advertisment -
- Advertisment -
error: Content is protected !!